라떼네 집은 치즈를 참 좋아하는데요. 고환율시대에 수입치즈의 가격도 덩달아 올라서 요즘엔 치즈 먹기가 비싸서, 슬라이스 치즈만 먹다가 가끔 맛있는 카망베르나 브리 치즈를 사먹기도 합니다. ㅡ.,ㅡ

그래서, 집에서 치즈 하나 만들었습니다. 
http://latte4u.net
리코타 치즈(Ricotta Cheese)는 우유와 생크림으로 매우 쉽게 만들 수 있어서, 집에서 만들어 먹으면 그 어떤 판매되는 치즈보다도 후레쉬하고 부드럽고 정말 정말 맛있답니다.
http://latte4u.net
리코타 치즈를 만들 때는 2가지 중요한 것만 지켜주세요.
http://latte4u.net
1. 우유와 생크림의 황금 비율은 2:1
2. 절대 부글 부글 끓이면 안되요!
http://latte4u.net
자! 그럼 본격적으로 리코타 치즈를 만들어 보아요~
http://latte4u.net
.준비물.
우유 : 1리터
생크림 : 500ml (마트에 가면 서울우유에서 팔아요)
소금 : 1~2 티스푼
레몬 or 레몬즙(레몬을 사서 짜도 되고, 아니면 레몬즙도 노란 플라스틱 용기에 팔아요)

.리코타 치즈 만들기.
1. 큰 후라이팬에 우유와 생크림을 넣고 잘 섞이게 몇번 저어주세요.
2. 레몬즙, 소금도 후라이팬에 넣어주고 잘 섞이게 몇번 저어주세요.
(바질 가루도 있으면 넣어주셔도 좋아요)

3. 약한 불에 후라이팬을 놓고 1시간 동안 데워줍니다.
- 이때 절대 저으면 안되요! 그대로 데워주세요.
- 부글 부글 끓어도 안되요! 약한 불인데도 끓으려고 하면 불을 꺼주셨다가 다시 약한 불로 켜주세요.
- 1시간쯤 되면 우유가 순두부처럼 뭉쳐지는데 이게 완성이에요. 

4. 채 위에 면보자기 받치고 후라이팬 내용물을 천천히 부어주세요.
- 국자를 사용해도 되요.
http://latte4u.net
5. 치즈와 물로 분리가 되서 물은 빠져 나가고, 면보에는 순두부 같은 치즈만 남게 됩니다.

6. 어느 정도 물이 빠지면 면보를 오무려서 끈으로 묶어 주세요.
http://latte4u.net
7. 면보를 채에 받친 채 그릇 위에 올려서 냉장고에 하룻밤 넣어둡니다.
- 원한다면 면보 위에 감자 같은거 하나 얹어 놓으셔도 되는데, 저는 안 올리고 그냥 두었습니다.
http://latte4u.net
8. 다음날 냉장고에서 꺼내 면보를 풀러보면 다음과 같이 리코타 치즈 완성이요!
- 검게 보이는 것들은 바질 가루에요, 없으면 안넣어도 되요. 바질가루는 2번에서 넣고 같이 데워야합니다.

리코타 치즈는 크림치즈처럼 식빵이나 베이글에 발라 먹어도 맛있구요. 샐러드에 넣어 방울토마토와 같이 먹어도 정말 맛있어요.
http://latte4u.net
빵에 발라 먹을 분량은 락앤락 같은 것에 그냥 리코타 치즈를 뚝 떼어서 보관하면서 발라 먹으면 되구요. 아무래도 그냥 보관하는 리코타 치즈는 빨리 드시는게 좋구요.
http://latte4u.net
그밖에 좀더 오래 보관할 분량은 아래와 같이 유리병에 치즈를 담고, 올리브 오일을 부어 놓으면 향도 좋고 한달 정도는 보관할 수 있습니다.

.리코타 치즈가 어울리는 레몬 드레싱 샐러드.
1. 샐러드 야채를 씻어 물기를 빼둡니다.
2. 야채와 방울토마토도 담고 리코타 치즈도 샐러드 용기에 함께 담습니다.
3. 레몬즙2+식초1+설탕1+물1+소금0.2+후추0.1 비율 정도로 레몬 드레싱 소스를 만듭니다.
4. 샐러드는 먹기 직전에 레몬드레싱을 뿌려주세요. 미리 뿌려두면 샐러드 맛이 없어요. 

리코타 치즈는 하나도 짜지도 않고, 부드럽고 상큼한 레몬향이 나는 후레쉬 치즈랍니다. 집에서도 우유로 비교적 쉽게 만들 수 있으니, 주말에 한번 도전해 보세요!

저녁에 파스타와 샐러드에 리코타 치즈를 곁들여 먹으면서 빵에도 발라 먹었는데요, 정말 맛있었답니다!

저작권 :: Latte's Planet의 글은 기본적으로 펌금지입니다. 저작권 관련 공지 보기

  1. BlogIcon 현식s 2010.11.17 23:47 신고

    치즈 정말 좋아하는데...ㅎㅎ
    이런 치즈 구경해본 적은 있는데 먹어본 적은 없네요 ㅋ
    크림치즈같은건가요 아니면 모짜렐라같이 쭈욱 늘어나는 치즈인가요?

    • BlogIcon latte4u 2010.11.18 08:09 신고

      음 글쎄요, 그렇다고 크림치즈는 아니구요. 크림보다는 좀더 치즈 덩어리에 가깝죠. 피자에 들어가는 모짜렐라 말고 후레쉬 모자렐라라고 두부같은 치즈가 있는데 그거하고 크림치즈의 중간쯤되는 형태라고 해야할지.. 설명하기 어렵군요.

      샐러드 같은거 드실 때 들어있는 네모난 흰치즈 입니다.

  2. 란슬롯 2010.11.17 23:47

    사진으로 보니 너무 멋음직스러운 치즈네요 ^^ 바질까지 뿌려주셨으니 향도 좋을것 같습니다.

    • BlogIcon latte4u 2010.11.18 08:05 신고

      네..촉촉하고 부드러운 치즈에 향긋한 레몬향까지나서 좋아요 ^^

  3. 김남용 2010.11.18 01:03

    저도 치즈를 좋아하는데, 이 정도면 집에서도 충분히 만들어 먹을 수 있겠네요!
    그런데 레몬즙은 얼마나 넣어야 하는 거죠?

    바질은 면보에 담을 때 넣은 거죠?

    아... 한밤중에 배가 꼬륵거립니다. ㅡ_ㅜ

    • BlogIcon latte4u 2010.11.18 08:04 신고

      아니요! 바질은 맨 처음에 후라이팬에 우유 붓고 넣어주세요. 그래야 치즈속에 잘 섞이게 만들어지죠.

      레몬 1개 통째로 즙내서 넣어주셔도 되구요.
      레몬즙으로 하실때는 한 반컵정도?

      간보시면서 입맛에 따라 만드세요. ^^

  4. 2010.11.21 11:15

    생크림이라고하시면 휘핑크림 말씀하시는건가요?

    • BlogIcon latte4u 2010.11.22 08:40 신고

      휘핑크림 아니고, 마트에 가시면 생크림이라고 커다란 우유각처럼 생긴것에 들어 있습니다. 서울우유에서 제조했구요.

+ Recent posts